전체 보기

중륜 동향

유럽판 <중국일보>에서 런던 사무실 파트너 취재 2017-06-29

일전에 유럽판 <중국일보>기자가 런던 사무실 파트너 설해빈을 취재하였습니다. 파트너 설해빈은 여러개 사례를 통해 중•영 상업거래 과정중에 양국의 문화와 법률에 대한 료해의 중요성을 강조하였습니다. 최초로 영국변호사감독관리기관SRA(Britain’s Solicitors Regulation Authority)의 요구에 부합되여 비준을 거쳐 영국 현지에서 변호사 업무를 수행할 수 있는 중국 로펌으로서 중륜은 영국 현지의 중•영법률서비스에 있어 압도적인 우세가 있습니다.

 

중륜 런던 사무실 변호사는 국제거래 유관 법률서비스를 제공할 뿐만 아니라 영국 현지의 상업환경에 대한 료해를 기반으로 중국 고객이 영국에서 사업 기회를 발견하고 업무를 확대하는데 많은 도움을 드리고 있습니다.중•영 양국의 상업거래에 있어 동시에 양국의 언어에 능통하고 양국의 문화,상업습관과 법률제도에 대해 모두 파악하고 있는 변호사가 꼭 필요됩니다.

 

이에 비추어 중륜 런던 사무실에 양국의 엘리트들이 모여 고객의 해외업무 확대를 위해 인수 목표의 선택,담판,인계,인계 후의 통합 운영 및 잠재적인 분쟁의 처리 등을 포함한 제반 전문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습니다.